뉴스

쏘나타 하이브리드, 캠리 눌렀다..미국 중형세단 최고연비 기록

최민우 입력 2020.02.13 15:25 수정 2020.02.14 16:24 댓글 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020 쏘나타 하이브리드

쏘나타 하이브리드 연비가 미국에서 판매되는 중형 세단 가운데 동급 최고 연비를 기록했다.  

현대자동차는 최근 폐막한  시카고오토쇼(2월8~17일)에서  '태양광 패널을 단 2020 DN8  쏘나타 하이브리드가 22km/l의 공인 연비로 동급 최고의 효율을 낸다고 언급했다. 사실상 경쟁 모델인 토요타 캠리 하이브리드(연비 19km/l), 혼다 어코드 하이브리드 20km/l)를 겨냥한 주장이다.  

2020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150마력을 내는 2.0리터 자연흡기 4기통 엔진에 39kW의 전기 모터를 달았다.  모터 시스템 출력을 합산하면 총 192마력을 낸다. 변속기는 무단 CVT다. 현대차는 CVT 성능을 추후 개선할 것 이라는 여지를 남겼다.

루프에 설치된 태양열 패널

현대차는 새로운 액티브 시프트 컨트롤 시스템을 사용해 전기 모터의 변속 속도를 안정적이고 매끄럽게 향상시켰다고 주장한다. 아울러 루프에는 태양열 패널을 설치해 6시간을 충전하면 3km를 주행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2020 쏘나타 하이브리드의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다. 

최민우 에디터 carguy@carguy.kr

이 시각 추천뉴스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