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캠핑카로 튜닝하고 싶은 차 1위, 기아 카니발

한창희 편집장 입력 2019.09.12 00:13 수정 2019.09.12 00:14 댓글 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성인남녀 284명 대상..현대 그랜드 스타렉스 1, 2위 차지

올 가을 여행을 함께 하고 싶은 캠핑카로 기아 카니발이 선정됐다.

여행가기 좋은 계절 가을을 맞아 캠핑카로 떠나는 가을여행을 주제로 성인남녀 284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캠핑카로 튜닝하고 싶은 차 1위에 기아 카니발이 선정됐다고 국내 최대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대표 정인국, 이하 케이카)가 밝혔다.

전체 응답자 36%의 선택을 받은 기아 카니발은 넉넉한 실내 공간을 장점으로 매년 상품성을 강화하면서 패밀리카로 꾸준히 사랑을 받고 있다. 국내 미니밴 시장에서 부동의 베스트셀러로 꼽히고 있으며, 내년 완전변경 모델로 출시 예정이다. 응답자들은 동급 차량 대비 실내 공간이 넉넉한 편이라 캠핑카로 개조가 수월할 것 같다, 지금 카니발을 소유하고 있기 때문에 약간 변경해서 미니멀한 캠핑카로 활용하고 싶다 등 의견을 보였다.

2위는 현대 그랜드 스타렉스가 선정됐다. 그랜드 스타렉스는 지난해 라인업 강화를 통해 이미 캠핑카 형태로 판매하고 모델이다. 캠핑카 모델은 팝업 루프를 적용해 루프를 들어 올리면 취침 공간이 생기고 차량 후면부에 있는 간이 외부 샤워기는 탈부착이 가능하다. 3위를 기록한 르노 마스터는 가격 대비 탁월한 공간 활용성과 안전성을 겸비하고 있는 상용 밴이며, 뒤이어 현대 갤로퍼, 팰리세이드 등 다양한 모델이 꼽혔다.

선호하는 캠핑카 종류를 묻는 질문에는 이동수단인 자동차와 거주공간인 캠핑카가 결합된 형태의 모터홈이 66.5%의 선택을 받으며 1위에 올랐다. 모터홈은 승합차의 운전석 뒷부분을 생활공간으로 개조한 차로, 욕실, 싱크대, 침대 등 거주공간을 갖추고 있다. 응답자들은 이것저것 준비할 필요 없이 바로 떠날 수 있어 좋다, 취사와 숙박을 한 번에 해결할 뿐만 아니라 생활공간이 잘 갖춰져 있어 편리하게 캠핑을 할 수 있을 것 같다” 등 모터홈을 선택한 이유를 설명했다.

뒤를 이어 캠핑을 갈 때만 차량에 연결해서 쓸 수 있는 카라반이 2위로 나타났다. 카라반은 엔진이 없는 분리된 주거공간을 견인차로 연결해서 끌고 다니는 형태가 주를 이룬다. 카라반을 선택한 응답자들은 이동식 주택과 같은 안락함을 느낄 수 있을 것 같다는 의견을 보였다. 이 외에도 자동차 뒤에 매달고 다니는 짐차 형태의 폴딩 트레일러가 3위, 트럭 위에 캠퍼를 합치는 형식의 트럭캠퍼가 4위를 차지했다.

마지막으로 최근 핑클이 캠핑카로 개조된 현대 쏠라티를 타고 캠핑을 떠나는 내용으로 화제가 된 JTBC 캠핑클럽에 대한 질문도 이어졌다. 방송에 나온 캠핑 장소 중 가장 가보고 싶은 곳은?이라는 질문에는 초록빛 언덕 위 풍경이 인상적인 경주 화랑의 언덕이 34.2%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울진 구산해수욕장(25.4%), 진안 용담섬바위(24.3%), 영월 법흥 계곡(16.1%) 순으로 나타났다.

이 시각 추천뉴스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