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더드라이브

"거대 그릴은 그대로지만.." BMW X7 F/L 포착

더드라이브 입력 2020.09.23. 15:44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BMW X7 페이스리프트 스파이샷 <출처=카스쿠프>

거대 그릴을 유지한 BMW X7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이 포착됐다.  

이동을 위해 트레일러 위에서 대기 중인 2022 BMW X7 프로토타입의 모습을 외신 카스쿠프가 카메라에 담았다. 사진을 보면 차량은 앞쪽과 뒤쪽을 위장으로 가린 모습이다. 

이에 따라 세부적인 사항을 확인하기 힘들지만, BMW는 X1부터 X7까지 전체 SUV 라인업의 외관을 새롭게 단장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F/L의 주요 변화는 새로운 전방 페시아가 될 것으로 보인다. 


BMW X7 페이스리프트 스파이샷 <출처=카스쿠프>

거대한 그릴은 그대로 유지될 것으로 보이지만, 헤드램프는 큰 변화가 예상된다. 이번에 포착된 시험 차량은 임시 유닛을 적용하고 있으며, 큰 그릴과 더 잘 어우러지는 새로운 보닛을 가진 점을 확인할 수 있다. 

후면부 역시 재설계를 받게 된다. F/L 모델인 만큼 크게 눈에 띄는 변화는 적어 보인다. 다만 BMW가 X7에 새롭게 디자인한 선라이트를 장착할 가능성도 있어 보인다.   


BMW X7 페이스리프트 스파이샷 <출처=카스쿠프>

한편 7시리즈를 보면 이번 X7가 어떤 스펙을 갖출지 힌트를 얻을 수 있다. 2022년은 BMW가 가솔린,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로 출시되는 올 뉴 7시리즈를 선보이는 해이기도 하다.  

X7의 프런트 엔드를 대폭 재설계한 것으로 보아 BMW가 7시리즈 세단과 X7 SUV를 디자인 면에서 유사하게 유지하고자 했음을 알 수 있다.  

또한 현재 모델이 48볼트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제공하고 있기 때문에 이번 F/L X7도 최소 하나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도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조채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