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전자신문

현대차·기아, 8월 유럽 시장 점유율 '10%' 벽 넘었다

정치연 입력 2021. 09. 16. 18:0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현대차와 기아의 지난달 유럽 판매량이 차량용 반도체 부족으로 소폭 감소했으나 월간 시장 점유율은 처음 10%대를 넘어섰다.

현대차 투싼.

16일 유럽자동차공업협회에 따르면 현대차·기아는 8월 유럽에서 작년 동기 대비 0.2% 감소한 7만3060대를 판매했다. 현대차는 3만8143대로 작년보다 2.2% 늘었고 기아는 3만4917대로 2.8% 줄었다. 차량용 반도체 수급난으로 지난달 유럽 전체 자동차 시장 규모는 72만4710대로 18.1% 감소했다.

현대차·기아는 다른 브랜드보다 선방하면서 점유율이 작년보다 1.8%포인트(P) 오른 10.1%까지 상승했다. 현대차·기아의 월간 점유율이 10%를 넘어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현대차 점유율은 5.3%로 작년 동기 대비 1.0%P 상승했고, 기아는 작년보다 0.8%P 오른 4.8%였다.

현대차·기아의 올해 1∼8월 유럽 누적 판매량은 66만2894대로 작년 동기 대비 28.3% 증가했다. 현대차는 33만1268대, 기아는 33만1626대로 작년보다 각각 27.8%와 28.9% 늘었다. 현대차·기아 올해 누적 점유율은 8.1%로 작년보다 1.0%P 상승했다.

정치연기자 chiyeon@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 전자신문인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인사이드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