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매일경제

426km 달리는 소형 전기 SUV '벤츠 더 뉴 EQA' 공개..7월 출시

박소현 입력 2021. 06. 10. 09:36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벤츠, 소형 전기 SUV `더 뉴 EQA` 국내 공개…7월 출시 예정 [사진제공=벤츠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소형 전기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더 뉴 EQA’를 10일 ‘2021 서울 스마트 모빌리티 엑스포’에서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벤츠가 이날 개막한 서울 스마트 모빌리티 엑스포에 전시한 더 뉴 EQA는 오는 7월 국내 공식 출시를 앞둔 모델이다. 국내에는 EQC에 이어 두 번째로 출시되는 벤츠의 순수 전기차이며 ‘더 뉴 EQA 250’ 단일 모델로 판매한다.

벤츠 더 뉴 EQA 250은 66.5kWh의 리튬이온 배터리와 지능형 열 관리 시스템으로 1회 완충 시 426km의 주행거리(WLTP 기준)를 제공한다. 앞차축에는 최고출력 140kW와 최대토크 375Nm을 발휘하는 전기모터를 탑재했으며, 차량 하부에는 66.5kWh의 더블데커 리튬 이온 배터리를 탑재했다.

급속 충전기 사용 시 최대 100kW 출력으로 충전 가능하며, 완속 충전기로는 최대 9.6kW로 충전할 수 있다. 급속 충전 환경과 배터리의 상태에 따라, 10%에서 80%까지 충전하는 데 약 30분가량 소요된다.

벤츠, 소형 전기 SUV `더 뉴 EQA` 국내 공개…7월 출시 예정 [사진제공=벤츠코리아]
더 뉴 EQA는 벤츠 GLA를 기반으로 메르세데스-EQ 디자인 철학인 ‘진보적인 럭셔리’를 구현했으며, 효율적인 전기 구동 시스템과 도심형 전기차에 걸맞은 다양한 첨단·편의사양을 더했다.

전면부의 삼각별이 중앙에 위치한 블랙 패널 라디에이터 그릴은 메르세데스-EQ만의 특징적인 디자인 요소다. 전면부를 가로지르는 광섬유 스트립은 풀 LED 헤드램프의 주간 주행등과 이어지며, 주간은 물론 야간에도 시인성을 높여준다. 보닛의 파워돔, 차체의 도드라진 근육질의 숄더라인, 전천후 보호 클래딩은 더 뉴 EQA의 존재감을 강조한다.

벤츠, 소형 전기 SUV `더 뉴 EQA` 국내 공개…7월 출시 예정 [사진제공=벤츠코리아]
실내에는 새로운 스타일의 백라이트 트림, 터빈 형태로 정교하게 설계된 공기 유도판이 적용된 총 5개의 원형 통풍구, 2개의 10.25in(26cm) 와이드 스크린 디스플레이와 학습 기능을 갖춘 인공지능(AI)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MBUX를 탑재됐다.

특히 MBUX에는 전기차 전용 내비게이션이 적용돼 현재 위치 및 이동 경로를 따라 충전소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디스플레이 화면의 EQ 메뉴를 통해 충전 옵션, 전력 소비 및 에너지 흐름을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이와 함께 배터리 하부에는 냉각판을 장착해 배터리가 최적의 온도 범위를 유지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히트 펌프는 인버터와 전기 모터에서 발생하는 열을 실내의 온도를 높이는 데 활용해 히팅 시스템에 사용되는 배터리의 전력 소모를 낮추는 데 도움을 준다.

벤츠, 소형 전기 SUV `더 뉴 EQA` 국내 공개…7월 출시 예정 [사진제공=벤츠코리아]
더 뉴 EQA는 소형 세그먼트 최초로 벤츠의 첨단 주행 보조 시스템인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와 더 뉴 E-클래스에 최초로 선보인 공기 청정 패키지가 적용됐다.

이밖에도 앞차와의 간격을 유지하며 자동 속도 조절 및 제동·출발을 지원하는 액티브 디스턴스 어시스트 디스트로닉, 도로에 설치된 속도 제한 표지판을 인식해 자동으로 속도를 조정하는 액티브 속도 제한 어시스트, 하차 경고 기능이 포함된 액티브 사각지대 어시스트 등이 포함됐다.

더 뉴 EQA의 부가세를 포함한 가격은 5990만원이며 상세 제원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박소현 매경닷컴 객원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인사이드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