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1

기아차 쏘렌토, 英 매체 선정 '올해의 대형 SUV' 수상

김상훈 기자 입력 2021. 01. 12. 09:01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뛰어난 연비 효율, 역동적인 주행 성능 등 상품성 인정
기아차 쏘렌토.. (기아차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김상훈 기자 = 기아자동차는 영국의 대표적인 자동차 전문 매체 자동차상인 '2021 왓 카 어워즈'에서 플래그십 SUV 쏘렌토가 '올해의 대형 SUV'로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1978년 처음 시작된 '왓 카 어워즈'는 영국 자동차 전문 매체인 '왓 카'가 주최하는 자동차 시상식이다. 올해로 44회를 맞이했으며 올해의 차 등을 포함해 차급별 최고의 모델을 선정하고 있다. '왓 카'는 유럽 내에서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영국 대표 메이저 자동차 전문 매체다.

기아차는 Δ2018년 피칸토(올해의 시티카)가 수상을 한 데 이어 Δ2019년 니로 전기차(올해의 차), 피칸토(올해의 시티카) Δ2020년 피칸토(올해의 밸류 카) 등 4년 연속 수상의 쾌거를 안았다.

이번에 수상한 쏘렌토는 4세대 모델로 뛰어난 연비 효율과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비롯 우수한 안전 및 편의 사양 등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스티브 헌팅포드 왓 카 편집장은 "우수한 하이브리드 시스템과 편안한 승차감, 정확한 조향 성능 및 잘 갖춰진 인테리어 등이 인상적인 쏘렌토는 다재다능한 차량"이라고 선정 배경을 설명했다.

폴 필포트 기아차 영국법인 CEO는 "영국 시장에 판매를 시작한지 얼마 안 된 쏘렌토가 이렇게 뜻 깊은 상을 받게 돼 영광"이라며 "모던한 디자인과 효율성을 갖춘 쏘렌토가 고객들에게 높은 만족도를 선사해 줄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9월부터 영국에서 디젤과 하이브리드 모델의 판매를 시작한 쏘렌토는 혁신적인 디자인과 다양한 첨단 기술을 탑재해 현지 대형 SUV 시장에서 호응을 얻고 있다.

기아차측은 "올해 1분기에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을 추가로 출시해 판매 확대와 함께 기아차의 친환경 브랜드 위상 강화에도 중요한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국내 시장에서도 쏘렌토는 디젤, 하이브리드, 가솔린 2.5 터보 모델로 전체 라인업을 완성하며 지난해 총 8만2275대를 판매됐다.

한편, 현대차 i10도 '왓 카 어워즈'에서 '최고의 도시형 소형차'로 선정됐다. 왓 카는 "i10이 컴팩트한 크기와 뛰어난 가시성을 갖춘 도심에 최적화된 모델이면서 우수한 주행 성능과 승차감을 비롯 경쟁차종과 비교해 많은 편의 사양들을 갖추고 있다"고 선정 배경을 밝혔다.

award@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인사이드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