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BMW 5시리즈 F/L, 한국서 최초 공개 못하나

입력 2020.04.06 16:20 댓글 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부산모터쇼 개최 취소
 -한국서 신형 5시리즈 월드프리미어 공개 여부 불투명

 코로나19로 인해 2020 부산국제모터쇼 개최가 취소됨에 따라 한국에서 월드프리미어로 선보일 예정이었던 부분변경 5시리즈의 공개 여부가 불투명해졌다.

 6일 부산모터쇼 조직위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이 우선이라며 모터쇼 개최를 최종 취소했다. 그 결과 참가를 확정 지은 6개 브랜드(현대차, 기아차, 쌍용차, 르노삼성, BMW, 미니)의 신차 공개 및 출시 일정에도 적지 않은 변화가 감지된다. 그 중에서도 가장 기대를 모았던 BMW 5시리즈 부분변경 신차의 공개 여부를 두고 관심이 모이고 있다. 

 지난해 11월27일 BMW드라이빙센터에서 열린 '드라이브 투 더 넥스트'행사에서 한국을 찾은 BMW그룹 임원은 신형 5시리즈를 2020년 월드프리미어로 한국에서 공개한다고 밝힌 바 있다. 5시리즈 판매가 월등히 높은 국내 시장의 중요성과 이에 따른 향후 한국 내 BMW 사업 계획 일환으로 내린 결정이었다. 이후 회사는 사람들이 가장 많이 차를 볼 수 있고 홍보 효과가 높은 2020 부산국제모터쇼에서 화려한 신고식을 치를 예정이었다.

 하지만 상황은 예상치 못하게 흘러갔다. 부산모터쇼가 코로나19 팬데믹 현상으로 인해 최종 개최 취소를 통보한 것. 이에 부산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하려던 5시리즈 부분변경의 출시 일정을 어쩔 수 없이 보류하게 됐다. BMW코리아 관계자는 "본사와의 협의를 진행해야 할 부분이라며 한국에서 신형 5시리즈 월드프리미어 공개는 미정"이라고 답했다. 또 "부산모터쇼 취소 때문이 아니라 심각한 상황의 유럽 내 코로나19에 따른 본사 차원의 글로벌 전략과 시기 조정에 맞춰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부산모터쇼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었던 새 제품은 2017년 출시된 7세대 5시리즈의 부분변경 버전이다. 주요 외신 및 유출 사진을 통해 살펴본 신형 5시리즈는 앞뒤 램프 속 구성을 바꾸고 그릴의 강한 변화를 줘 신형다운 모습을 완성할 예정이다. 앞뒤 범퍼의 형상을 새롭게 디자인해 한층 역동적인 인상을 구현한다. 실내는 최근에 선보인 부분변경 7시리를 바탕으로 편의 및 안전품목이 대폭 강화된다. 이 외에도 소재 변화를 통해 고급 세단의 느낌을 구현할 계획이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관련 태그

이 시각 추천뉴스

로딩중